속보2/국민의 힘 <김종인> "吳 승리가 상식…나의 당내 역할 90% 다했다"

보도국 | 기사입력 2021/03/23 [11:29]

속보2/국민의 힘 <김종인> "吳 승리가 상식…나의 당내 역할 90% 다했다"

보도국 | 입력 : 2021/03/23 [11:29]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23일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를 누르고 야권 단일후보로 선출된 데 대해 "정치의 상식이 통했다"고 환영했다.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김종인
국민의힘 오세훈·국민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 간 단일화를 위한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된 23일 오전 국회에서 김종인 국민의힘비상대책위원장이 취재진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김종인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오 후보로의 단일화 발표 직후 기자들과 만나 "(단일화 경선에서) 오 후보를 지지해준 서울시민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먼저 드린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경선에서 패배한 안 후보를 향해선 "그간 야권의 흥행을 위해 노력을 많이 해준 것에 대단히 감사하다"며 "본인 스스로 단일후보가 확정되면 열심히 선거를 위해 돕는다고 얘기했으니, 그와 같은 말이 지켜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 후보의 입당이나 국민의당과의 합당 가능성에 대해선 "선거를 하는 과정에서 그 일을 추진할 수는 없다"며 "일단 선거를 승리로 이끌고 난 다음 야권 전반을 재편하는 과정에서 국민의힘이 중심이 되고, 그때 국민의당이 어떤 행동을 할 것인지 결정될 것 같다"고 전망했다.

김 위원장은 자신의 추후 역할론과 관련한 질문에는 "오 후보가 단일후보가 됨으로써 내가 국민의힘에 와서 할 수 있는 기여의 90%는 다 했다"며 "나머지 10%를 더 해서 오세훈 시장을 당선시키면, 그것으로써 내가 국민의힘에서 할 수 있는 일은 다 한 것"이라고 답했다. 연합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뉴스종합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