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경악 ! 중국서 ‘900만’ 우한 주민 76일만에 봉쇄 해제한다고/ …전 세계 화들짝 놀라

보도국 | 기사입력 2020/04/09 [11:52]

속보/경악 ! 중국서 ‘900만’ 우한 주민 76일만에 봉쇄 해제한다고/ …전 세계 화들짝 놀라

보도국 | 입력 : 2020/04/09 [11:52]

 

동영상 제작/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 세계로 급속히 퍼지는 가운데 이 사태의 진원지인 중국 도시 우한(武漢)에 대한 봉쇄 조치가 오늘(8일) 풀렸습니다.

중국 후베이(湖北)성 정부는 8일 오전 0시를 기해 우한에서 외부로 나가는 교통 통제를 해제했습니다. 지난 1월 23일 우한이 전격 봉쇄된 지 76일 만입니다.

우한을 오가는 항공기와 기차 운영이 재개됨에 따라 건강함을 증명하는 휴대전화 '녹색 건강 코드'를 가지고 있으면 우한 밖으로 이동할 수 있게 됐습니다.

우한 지역에서는 지난해 12월 초 화난 수산시장에서 폐렴 환자들이 나오면서 코로나19가 확산됐습니다. 누적 확진자는 5만여 명, 사망자는 2천500여명으로 중국 전체 희생자의 4분의 3에 해당됩니다.

다급해진 중국은 결국 시진핑 국가주석이 나서 비상사태를 선언했고 1월 23일 다급히 우한을 봉쇄했습니다. 이 조치로 우한 주민 900만 명이 고립됐습니다.

일각에서는 시진핑 주석이 지난달 10일 우한을 방문해 현장을 시찰한 것을 두고, 중국이 사실상 코로나19 방제전에서 종식 수순에 들었다는 분석을 내놓기도 했습니다.

우한 봉쇄 해제 현장을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KBS 보도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뉴스종합 많이 본 기사
광고